540㎞ 부산-임진각, 평화통일 도보순례 이어 108배






광복절을 하루 앞둔 14일 부산지역의 통일단체 대표가 20여 일간 천리길 도보순례를 마치고 108배에 들어갔다.


부산에서 출발해 540㎞(1400리)에 달하는 거리를 걸어 이날 임진각에 도착한 민병렬(59) 6·15공동선언실천남측위원회 부산본부 공동대표는 “위기의 남북관계를 해결할 방법은 정상합의를 흔들림 없이 이행하는 것뿐”이라고 강조했다.

위기의 남북관계.. 천리길을 도보로 행진한 이유는


‘평화와 통일을 위한 도보순례’는 정전협정일인 지난달 27일부터 시작됐다.


중략

기사/이미지 원본 출처 : 오마이뉴스 RSS Feed
전문 보러 가기 : http://www.ohmynews.com/NWS_Web/View/at_pg.aspx?CNTN_CD=A0002666813

더굿리뷰: [ 0 / 5.0 ]

구로에 뿌린 지역의 희망 20년

지방자치의 역사가 길지 않은 우리나라에서 지역신문을 운영하기란 쉽지 않다. 게다가 지역성이 뚜렷하지 않은 서울의 한 자치구에서 지역신문을 운영하기는 더욱 어렵다. 지역을 움직이는 주요한 정보와 권력 등이 몇몇에게 독식되고 있지만 이를 견제하고 감시할 대안세력이 건재한 곳은 많지 않은 상황에서 지역신문의 활동은 그야말로 눈물겨운 분투의 현장이다.


<구로타임즈>의 이십 여년의 역사 역시 그런 눈물겨운 분투의 현장이 하루하루 쌓여서 만들어졌다.


중략

기사/이미지 원본 출처 : 오마이뉴스 RSS Feed
전문 보러 가기 : http://www.ohmynews.com/NWS_Web/View/at_pg.aspx?CNTN_CD=A0002666100

더굿리뷰: [ 0 / 5.0 ]

[모이] 인천 연안부두에 왜 러시아군 추모비가?






















인천 앞바다 하면 역시 뭐니 뭐니 해도 연안부두입니다. 그곳에는 중국과 옹진군의 섬들로 가는 여객터미널이 있으며, 또한 인천에서 가장 큰 어시장도 있지요.


연안부두는 대부분의 바닷가가 부두와 산업시설로 가득 찬 인천에서 소래포구와 함께 일반 시민들이 바다를 접할 수 있는 몇 안 되는 지역입니다.


중략

기사/이미지 원본 출처 : 오마이뉴스 RSS Feed
전문 보러 가기 : http://www.ohmynews.com/NWS_Web/View/at_pg.aspx?CNTN_CD=A0002666810

더굿리뷰: [ 0 / 5.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