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짜뉴스 타파’ 윤도한 “문재인 정부, 어느 정부보다 깨끗”

각각 22개월과 20개월 동안 문재인 대통령을 보좌했던 김연명 사회수석과 윤도한 국민소통수석이 청와대를 떠난다. 12일 단행된 신임 사회수석(윤창렬)과 국민소통수석(정만호) 인사에 따른 것이다.


김연명 수석과 윤도한 수석은 12일 오후 4시 청와대 춘추관 2층 기자회견장에서 “문재인 정부 사회정책 시스템을한 단계 업그레이드했다”, “문재인 정부의 성공이 대한민국 민주주의의 발전과 완성” 등의 이임사를 남겼다.이들은 각각 ‘교수’와 ‘시민’으로 돌아갈 예정이다.


중략

기사/이미지 원본 출처 : 오마이뉴스 RSS Feed
전문 보러 가기 : http://www.ohmynews.com/NWS_Web/View/at_pg.aspx?CNTN_CD=A0002666379

더굿리뷰: [ 0 / 5.0 ]

[이시영] 다시 임시정부 살림살이 맡는 재무부장에 선출돼




일제는 1942년 12월 8일 하와이 진주만을 기습 공격함으로써 태평양전쟁을 일으켰다.


독립운동가들이 예상했던 일이 현실화되었다. 임시정부는 많은 사람이 참여하기 위해 우선정부의 적제를 개편하기로 했다. 이미 1942년 10월 열린 임시의정원회의에서 조선민족혁명당, 조선민족해방동맹, 조선혁명자연맹 인사 16명을 새로 의정원 의원으로 선출하여 의정원을 대폭 확대하였다. 지금까지는 임시정부 계열 출신들만이었던 의정원이 명실상부한 ‘통일의회’로 바뀌게 되었다.


중략

기사/이미지 원본 출처 : 오마이뉴스 RSS Feed
전문 보러 가기 : http://www.ohmynews.com/NWS_Web/View/at_pg.aspx?CNTN_CD=A0002665468

더굿리뷰: [ 0 / 5.0 ]

울산교육청이 고교생 ‘노동인권 침해 현황’ 조사 나선 이유

울산 첫 진보교육감 출범 후 전격적인 무상급식과 무상교육 등 교육정책을 펴고 있는 울산시교육청(교육감 노옥희)이 이번엔전체 고등학교 학생을 대상으로 노동인권 침해 현황과 아르바이트 실태를조사한다.


울산시교육청은 12일 “12일부터 오는 19일까지 노동인권 실태 설문조사를 해 그 결과를 학교로 찾아가는 노동인권교육과 학생용 노동인권교육자료 개발 등에 활용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앞서 2018년 민주당이 울산 첫 다수당이 된 후 민주당 소속 시의원들이 지역 청소년들에게 노동인권과 민주시민교육 등의 기회를 주기 위해 ‘노동인권교육’과 ‘민주시민 교육’ 조례 제정을 추진했지만 보수단체와 학부모들의 반발로 무산된 바 있다.


중략

기사/이미지 원본 출처 : 오마이뉴스 RSS Feed
전문 보러 가기 : http://www.ohmynews.com/NWS_Web/View/at_pg.aspx?CNTN_CD=A0002666286

더굿리뷰: [ 0 / 5.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