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콩의 진실에 대하여 22: 중국은 어떻게 역사를 편집하는가

지난 기사 요약

1997년 주권 반환 이후, 중국 정부는 홍콩인 다시 만들기 작업을 진행했다. 홍콩 ‘시민’을 중국 ‘국민’으로 만드는 과정이다. 2020년 국가보안법 발효 이후로는 강도가 더 세졌다. 올해(2022)부터는 홍콩의 모든 초중등학교에 중화인민공화국의 국기인 오성홍기가 게양된다. 매주 1회 게양식을 하고 국가를 제창해야 한다.

주권 반환 이후 홍콩 정부 내에는 국민교육센터가 들어섰고 시민, 학생, 공무원 등을 대상으로 여러 방식의 교육이 추진되었다. 그중 하나가 ‘프로파간다’다(방법1).

2004년 10월부터 홍콩인들은 텔레비전을 통해서 ‘조국’을 학습해야 했다. 하루 두 차례씩 뉴스를 보기 전에 중국 국가 ‘의용군행진곡’이 나오는 영상이 방송되었다. ‘마음은 조국과 하나(心繫家國)’라는 제목의 짧은 영상(45초)이었다(이후 여러 차례 업데이트되었다).


중략

기사/이미지 원본 출처 : 딴지일보 RSS Feed
전문 보러 가기 : https://www.ddanzi.com/718171497

더굿리뷰: [ 0 / 5.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