곽상도 ‘2015년 통화기록’에 이동학 “범죄에 자식 이용하다니”

대장동 사건과 관련 곽상도 무소속 의원이 2015년 6월 화천대유자산관리(화천대유) 대주주 김만배씨와 이익 배분을 논의한 정황을 검찰이 포착한 것으로 알려졌다. 26일 경향신문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 대장동 전담수사팀은 곽상도 의원과 김만배 전 머니투데이 부국장의 2015년 6월 통화 내용을 토대로 곽 의원의 아들 곽병채씨 계좌에 대한 추징보전을 지난 5일


중략

기사/이미지 원본 출처 : 고발뉴스 RSS Feed
전문 보러 가기 : http://www.gobal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32972

더굿리뷰: [ 0 / 5.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