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의 숨은 명소… 석당산 꽃무릇, 그리고 노을

꽃말은 ‘참사랑’, 산 중턱이 온통 붉게 물들었다. 매년 9~10월 개화하는 ‘꽃무릇’은 주로 붉은색이다.

홍성 결성면 석당산에 가면 붉은 꽃 ‘꽃무릇’ 천지다. 흔히 ‘상사화’라고도 불리는 이 꽃은 주로 사찰 근처나 나무들이 우거진 곳에 심어져 있는 여러해살이꽃이다.

석당산 초입부터 ‘꽃무릇’이 만개

‘꽃무릇’과 ‘상사화’는 ‘무릇(石蒜)’이라는 공통점으로 흔히 같은 꽃으로 보고 있다.


중략

기사/이미지 원본 출처 : 오마이뉴스 RSS Feed
전문 보러 가기 : http://www.ohmynews.com/NWS_Web/View/at_pg.aspx?CNTN_CD=A0002774876

더굿리뷰: [ 0 / 5.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