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순원 ‘소나기’의 그 마을, 양평에서 만날 수 있네

이번엔 예술의 고장 양평을 만들어주는 문학인을 알아보도록 하자. 양평에 거주하고 있고, 연을 맺은 수많은 예술, 문학인이 있지만 양평을 대표할 수 있는 한 분이 계신다. 예전 그 작가의 작품이 교과서에 심상치 않게 수록되었고, 첫사랑에 대한 아련함이 깃들어진 소설 <소나기>의 황순원 작가가 바로 그분이다.

물론 양평이 황순원 작가의 고향도 아니고, 그가 오랜 기간 살아왔던 지역도 아니다.


중략

기사/이미지 원본 출처 : 오마이뉴스 RSS Feed
전문 보러 가기 : http://www.ohmynews.com/NWS_Web/View/at_pg.aspx?CNTN_CD=A0002733704

더굿리뷰: [ 0 / 5.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