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산티아고 순례길 꿈꾸는 ‘청년 김대건길’

경건함과 성스러움 느껴지는 김가항 성당 자리한 은이골




경기도 용인시 인구가 급속도로 늘면서 110만명 돌파를 코앞에 두고 있다. 많은 사람이 살고 있지만 다양한 향토문화재에 대해 관심을 갖고 잘 아는 사람은 드물 것이다. 용인시는 넓은 크기만큼 선사시대부터 삼국시대를 거쳐 근·현대사에 이르기까지 여러 시대의 유물을 품고 있는 지역이다.


이처럼 다양한 향토문화재는 빠르게 변해가는 사회 속 향토에 대한 새로운 의미를 갖게 하고, 문화적 공허함을 채울 수 있는 대안이 될 수 있다.


중략

기사/이미지 원본 출처 : 오마이뉴스 RSS Feed
전문 보러 가기 : http://www.ohmynews.com/NWS_Web/View/at_pg.aspx?CNTN_CD=A0002688126

더굿리뷰: [ 0 / 5.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