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시민단체, 아베 총리에 ‘위안부 사죄·자발적 배상’ 촉구

(도쿄=연합뉴스) 박세진 특파원 = 일본 시민단체인 ‘위안부 문제 해결 올(All) 연대 네트워크’는 위안부 피해자들에 대한 진정한 사죄와 자발적인 배상을 요구하는 문서를 아베 신조(安倍晋三) 총리에게 보냈다고 15일 밝혔다.



이 단체는 이 요구서에서 “피해자가 한 사람이라도 더 살아 있는 동안 서둘러 유엔 인권 수준의 해결에 착수해야 한다”며 아베 총리가 이달 말까지 이에 대한 입장을 밝히라고 주문했다.


중략

기사/이미지 원본 출처 : 오마이뉴스 RSS Feed
전문 보러 가기 : http://www.ohmynews.com/NWS_Web/View/at_pg.aspx?CNTN_CD=A0002667205

더굿리뷰: [ 0 / 5.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