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 밤이 되면… ‘부캐’를 소환할 시간입니다




신인 그룹 ‘싹쓰리’의열풍이 예사롭지 않다. 소싯적 좀 놀아 봤다면, 엄마한테 등짝깨나 두들겨 맞게 했던 통 넓은 힙합 바지와 이마 아래로 양쪽에 한 가닥씩 늘어뜨리는 게 포인트인 더듬이 모양의 촌스러운 헤어스타일까지, 싹쓰리가 올여름 고스란히 재현해낸 20세기 감수성은 ‘그땐 그랬지!’부터 ‘그땐 그랬어?’까지, 세대를 아우르는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각종 음악 방송 순위는 물론 음원 차트 1위까지 팀명대로 ‘싹쓸이’ 하고 있는 이들의 성공은 이효리, 비, 유재석이라는 슈퍼스타의 본캐를 대신하는 ‘부캐'(린다-G, 비룡, 유두레곤)들의 활약 덕분이다.


중략

기사/이미지 원본 출처 : 오마이뉴스 RSS Feed
전문 보러 가기 : http://www.ohmynews.com/NWS_Web/View/at_pg.aspx?CNTN_CD=A0002663149

더굿리뷰: [ 0 / 5.0 ]